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양산부산대병원, '권역 감염병전문병원 사업' 유치 박차

최종수정 2020.06.04 08:48 기사입력 2020.06.04 08:48

댓글쓰기

양산부산대병원, '권역 감염병전문병원 사업' 유치 박차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강우권 기자] 양산부산대병원이 영남권역 감염병 전문병원 구축 사업 유치를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감염병 전문병원 구축 사업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등 치명률과 전염력이 높은 재난 수준의 감염병 위기에 대응하기 위한 시설을 권역별로 구축하는 사업이다.

질병관리본부에서 지난달 22일까지 영남권역 및 중부권역 소재 종합병원, 상급종합병원을 대상으로 '권역 감염병 전문병원 추가구축 사업'의 참여희망기관을 공모한 바 있다.


양산부산대병원은 부산, 울산, 창원, 진주, 대구 등 영남권 모든 대도시에서 1시간 이내 접근 가능하며, 공항, 항만과 높은 접근성이 있어 지리적으로 감염병 대응의 최적지로 인정받고 있다.


또한 감염병 및 호흡기 질환 관련 전문의 57명과 감염관리 실무전문가 자격증을 소유한 간호사 3명 등 감염병에 대응할 수 있는 의료진이 근무하고 있다.

양산부산대병원이 사업을 유치하게 되면 국비 409억과 병원 자체자금 361억을 투입해 5630㎡ 대지 위에 지하 3층에서 지상 8층 규모로 외래 진료실, 음압 수술실, 감염병훈련센터, 음압격리 중환자실, 호흡기 중환자실, 음압격리 병동, 호흡기 병동을 운영할 수 있는 대형 감염병 전문병원을 건립할 예정이다.


김대성 병원장은 "권역 감염병 전문병원 사업을 성공적으로 유치해 신종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의료서비스를 지역에 제공하겠다"라고 의지를 밝혔다.




영남취재본부 강우권 기자 kwg105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