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남은행, 중금리 신용대출상품 출시…금리 5.2~13%

최종수정 2020.01.22 14:41 기사입력 2020.01.22 14:4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BNK경남은행이 금리 연 5.2~13%의 중금리 신용대출상품을 내놓는다.


경남은행은 오는 29일 중ㆍ저신용자와 고금리 대출을 이용 중인 고객의 금리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BNK더조은중금리신용대출’을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BNK더조은중금리신용대출은 나이스평가정보와 협력해 도입한 개인신용평가시스템을 적용, 금융 소외계층의 상환 능력과 의지 등을 인공지능(AI) 머신러닝 기법으로 평가해 대출 가부를 바로 결정한다.


신청은 연소득 1000만원 이상인 개인과 개인사업자면 누구나 할 수 있다. 최고 한도는 3000만원 이내로 개인사업자는 최대 2000만원까지 가능하다.


금리는 최저 연 5.2%에서 최고 13% 수준으로 개인사업자의 경우 최저 5.8% 수준이다.

대출 실행 후 연체 없이 상환하면 최대 2.0%포인트까지 금리 감면 혜택도 준다.


만기는 최장 5년, 상환은 거치 기간 없이 원금균등분할상환 또는 원리금균등분할상환 방식 가운데 선택할 수 있다.


최우형 경남은행 부행장보는 “정부의 포용금융 확대정책 기조에 발 맞춰 낮은 신용등급으로 대출 신청이 거절된 고객뿐만 아니라 다른 금융기관에서 고금리 대출을 받고 있는 고객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