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청룡영화상 시상자 참석" 김우빈, 2년 6개월 만의 공식석상

최종수정 2019.11.21 15:26 기사입력 2019.11.21 15:13

댓글쓰기

배우 김우빈 / 사진 = 연합뉴스

배우 김우빈 / 사진 = 연합뉴스



[아시아경제 허미담 인턴기자] 비인두암 투병으로 활동을 잠정 중단했던 배우 김우빈(30)이 오랜만에 공식 석상에 나선다.


21일 김우빈의 소속사 싸이더스HQ 측은 다수 매체에 "김우빈이 오늘(21일)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열리는 제40회 청룡영화상 시상자로 무대에 선다"라고 밝혔다.


이로써 김우빈은 지난 2017년 5월 비인두암 투병 이후 약 2년 6개월 만에 공식 석상에 서게 됐다.


앞서 2011년 드라마 '화이트 크리스마스'로 데뷔한 김우빈은 드라마 '신사의 품격', '학교 2013', '상속자들'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그러나 2017년 비인두암 진단을 받은 뒤, 그는 활동을 전면 중단하고 오랜 휴식기에 돌입했다. 지난 1월 연예계 복귀설이 나돌기도 했으나, 당시 소속사 측은 "몸 상태는 많이 호전됐지만, 구체적인 복귀 계획은 없다"고 전했다.



허미담 인턴기자 damd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