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BMW코리아, 레이디스 챔피언십 운영 차량에 7시리즈 지원

최종수정 2019.10.27 12:43 기사입력 2019.10.27 12:4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우수연 기자]BMW코리아가 이달 24일부터 27일까지 나흘간 LPGA 인터내셔널 부산에서 열리는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2019'의 의전 차량으로 뉴 7시리즈 130대를 투입하는 등 아낌없는 지원을 이어가고 있다.


27일 BMW코리아는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에 7시리즈를 130대 지원해 선수단과 갤러리들의 이동을 책임졌다고 밝혔다.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2019'는 한국에서 개최되는 유일한 LPGA 대회로, BMW코리아는 대회의 위상에 맞게 운영 차량으로 럭셔리 클래스 뉴 7시리즈를 지원했다.

BMW코리아, 레이디스 챔피언십 운영 차량에 7시리즈 지원
썝蹂몃낫湲 븘씠肄


BMW 뉴 7시리즈는 드라이빙 럭셔리의 상징으로 자리매김해 온 6세대 7시리즈의 부분변경 모델이다. 고급스러움과 안락함, 다이내믹한 주행성능, 시대를 앞서가는 최첨단 주행 보조 및 편의 기능을 적용해 플래그십 럭셔리 세단의 품격을 한층 더 업그레이드했으며 지난 6월 국내 시장에 출시됐다.


완전히 새로워진 디자인과 더불어, 이전보다 약 50%가량 커진 BMW 키드니 그릴은 전면 보닛 상단의 BMW 엠블럼과 조화를 이뤄 뉴 7시리즈에 웅장함을 더해준다. 기본 장착된 액티브 에어스트림은 주행 효율성을 높인다. 이와 함께 전 모델에 최대 500m의 조사 범위를 제공하는 BMW 레이저 라이트가 적용됐으며 넓은 공간과 엄선된 소재, 다양한 디자인 요소들이 어우러진 실내는 세련되고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한다.


뉴 7시리즈는 스포티한 이미지의 M스포츠 패키지와 우아함을 더한 디자인 퓨어 엑셀런스 라인 등 고객의 취향에 따라 차별화된 실내외 디자인 및 장비 옵션을 선택할 수 있다. 이와 함께, 뉴 7시리즈에는 드라이빙 어시스턴트 프로페셔널 시스템, 파킹 어시스턴트 시스템, 최신 컴포트 액세스 기능, BMW 라이브 콕핏 프로페셔널 등 혁신적인 운전자 주행 보조 시스템 및 최신 편의기능이 탑재됐다.

특히 이번 대회 13번홀 홀인원 부상으로 '뉴 740Li xDrive 디자인 퓨어 엑셀런스 트림'이 제공됐으며 2라운드에서 크리스틴 길만(22세·미국)이 생애 첫 홀인원을 기록하면서 차의 주인이 됐다.


우수연 기자 yes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정호연 '과감한 모델 화보' [포토] 설현 '통통 튀는 화보' [포토] 손미나 '50세라니 안 믿겨'

    #스타화보

  • [포토] 조이 '완벽한 비율' [포토] 손나은 '몽환 섹시미' [포토] 현아 '몽환적인 분위기'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