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H, 스마트국토엑스포서 최신 공간정보기술 선보여

최종수정 2019.08.05 09:29 기사입력 2019.08.05 09:29

댓글쓰기

8월7~9일 3일간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 총 86개사 187개 부스운영

LH, 스마트국토엑스포서 최신 공간정보기술 선보여


[아시아경제 김현정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오는 7일부터 9일까지 코엑스에서 국토교통부가 주최하고 LH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2019 스마트국토엑스포’를 개최한다.


올해 12회를 맞이하는 이번 스마트국토엑스포는 최신의 공간정보 기술과 서비스 동향을 알아볼 수 있는 ‘공간정보의 연결과 융합, 스마트한 미래를 열다’를 슬로건으로 개최된다. 총 86개사가 참여해 187개 전시부스가 운영된다.


LH는 별도의 전시관을 운영하며 도시의 계획부터 운영관리까지 도시생애별로 현재 적용중인 공간정보 서비스 내용과 미래에 적용될 도시관리 플랫폼 구상 등 도시개발 관련 다양한 공간정보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스마트시티 도시관리 플랫폼인 ‘디지털트윈' 시범 서비스를 대형 스크린에 게임방식으로 구현하고 실내 가상공간 VR체험을 마련하는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8일에는 공간정보기술 관련 경험과 지식의 교류 및 사업정보 제공을 위해 LH가 주최하는 ‘디지털트윈 컨퍼런스’와 ‘LH사업 관련 비즈니스 프로그램’이 개최된다. 해당 컨퍼런스에서는 ‘디지털트윈 도시플랫폼의 역할과 과제’, ‘IoT기반 디지털 트윈 플랫폼과 구축방안’을 주제로 국내외 전문가들의 강연과 토론을 통해 디지털트윈의 이해를 돕기 위한 인문학적·기술적 접근이 다양하게 이뤄질 예정이다. 또한 비즈니스 프로그램에서는 LH가 발주하는 동탄 디지털트윈 구축사업을 비롯해 지역개발 통합모니터링 시스템 및 모바일 공간정보시스템 구축 사업이 소개된다.



김현정 기자 alpha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