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노션, '아동학대 예방 및 근절 캠페인' 대학생 광고인 최우수 아이디어 선정

최종수정 2019.08.05 08:56 기사입력 2019.08.05 08:56

댓글쓰기

이노션, '아동학대 예방 및 근절 캠페인' 대학생 광고인 최우수 아이디어 선정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이노션 월드와이드는 대학생 대상 미래 광고인 육성 재능기부 프로그램 ‘이노션 멘토링 코스’(INNOCEAN Mentoring Course, 이하 IMC) 시즌 9의 최우수 아이디어를 선정했다고 9일 밝혔다.


IMC 시즌 9의 수행과제는 보건복지부산하 중앙아동보호전문기관의 아동학대 예방 및 근절 캠페인에 대한 커뮤니케이션 방안 수립이었다. 각각 대학생 4명, 이노션 전문가 멘토 1명으로 구성된 5개 팀은 한 달 동안 수행과제에 대한 캠페인 기획안을 마련해 지난 7월 31일 서울 강남구 이노션 본사에서 열린 경쟁 프레젠테이션에 참여했다. 팀당 10분 발표, 5분 질의응답의 시간을 가졌으며 이노션 임직원으로 구성된 심사위원이 평가를 맡았다.


이번 시즌의 최우수 아이디어로 권성철 멘토팀의 '숨은 단서 찾기'가 선정됐다. 이 캠페인은 신고보다 발견이 우선이라는 점을 일깨우는 동시에 아동학대의 유형과 징후를 효과적으로 알리는데 집중한다. 인기 도서 ‘월리를 찾아라’에서 착안해 일상생활 가운데 아동학대 피해자를 발견하는 소비자 참여형 게임을 개발, 다양한 매체를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버스정류장 등 옥외광고에 아동학대 피해자 찾기 게임 전용 마이크로 사이트에 접속할 수 있는 QR코드를 심어 소비자들의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다. 아동학대 문제점의 심각성을 알고 있지만 학대 피해자를 발견하지 못하는 대중들에게 학대의 증후를 인지시켜 신고율을 높이는 것이 이번 캠페인의 목표다.


IMC 시즌 9 우승팀은 김민교(중앙대), 이다은(이화여대), 조민주(덕성여대), 김기영(한양대)으로 이뤄졌다.

권성철 멘토팀의 팀원 김민교 참가자는 “아동학대 예방 및 근절을 위한 캠페인으로 뜻 깊은 성과를 이뤄내 매우 기쁘다”라며 “멘토님, 팀원들과 함께 아이디어를 잘 실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이노션은 IMC 시즌 9 기획안 발표에 이어 수료식을 진행했다. 이번 시즌에 참여한 20명 전원에게 장학금을 전달했으며, 최우수 아이디어를 기획한 우승팀에는 광고 제작 및 집행 등에 필요한 광고 제작비 4,500만원, 매체비 1500만원을 추가 지급했다. 이노션은 캠페인 완료 단계까지 실질적인 멘토링을 지속 제공할 계획이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