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벌새', 시애틀국제영화제 심사위원대상 수상

최종수정 2019.06.10 20:58 기사입력 2019.06.10 20:58

댓글쓰기

'벌새', 시애틀국제영화제 심사위원대상 수상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영화 '벌새'가 시애틀국제영화제에서 심사위원대상을 받았다고 배급사 엣나인필름이 10일 전했다.


벌새는 성수대교가 무너진 1994년, 거대한 세계 앞에서 방황하는 중학생 은희가 한문 선생님 영지를 만나면서 자신만의 방식으로 세상을 마주하는 방법을 찾는 내용의 드라마다. 김보라 감독이 연출하고, 박지후와 김새벽이 주연한다. 국내에서 8월에 개봉한다.


벌새는 이미 지난 2월 베를린 국제영화제에서 '제너레이션 14플러스' 부문 그랑프리상을 차지하며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트라이베카영화제에서 국제경쟁 부문 대상과 여우주연상, 촬영상을 받았으며, 이스탄불영화제에서 국제경쟁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벌새', 시애틀국제영화제 심사위원대상 수상


시애틀국제영화제 측은 "놀라울 정도로 성숙한 김보라 감독의 첫 장편영화"라며 "진실한 관점과 보편적인, 그러나 구체적 문화와 시간으로 독특한 경험을 선사하는 영화에 완전히 사로잡혔다"고 평했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