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4시간 상담 가능 '위기임신 긴급전화' 개통

최종수정 2019.05.15 09:15 기사입력 2019.05.15 09:1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24시간 전국에서 상담이 가능한 '위기임신 긴급전화(1422-37)'가 개통된다.


한국한부모가족복지시설협회는 전국 20여개 미혼모자가족복지 지원시설장들과 함께 위기임신긴급전화 출범식을 가졌다고 15일 밝혔다.

기혼 미혼, 이혼, 사별 임산부 뿐만 아니라 기혼, 중증장애, 국적미등록자, 다문화 여성 등 도움이 필요한 임산부는 누구나 전화 가능하다.


협회 관계자는 "위기임신 임산부가 제도권 내에서 안전하게 보호와 출산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향후 개선 제도와 법 개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