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용인 총인구 106만 돌파…경기도 '넘버2' 부상

최종수정 2019.05.14 14:29 기사입력 2019.05.14 14:29

댓글쓰기

용인 총인구 106만 돌파…경기도 '넘버2' 부상


[아시아경제(용인)=이영규 기자] 경기 용인시가 총 인구 기준 '넘버 2'의 자리에 올랐다.


용인시는 지난 달 말 기준 총 인구는 내국인 104만2229명, 등록 외국인 1만8581명 등 총 106만810명으로 집계됐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총 인구 기준만 놓고 보면 지난 2월 고양시를 처음 추월한 뒤 격차를 벌리며 수원시에 이어 확실한 도내 2위 도시로 부상했다.

용인시 총 인구는 2016년 8월말 100만945명으로 100만명을 돌파한 데 이어 2년8개월 만에 다시 6만명이 늘었다.


특히 최근 대규모 아파트 단지 내 입주가 속속 늘고 있어 인구증가는 더 가속화할 전망이다.


최근 용인지역 입주가 시작된 아파트 단지는 ▲기흥구 영덕동 효성해링턴(1679가구) ▲처인구 고림동 고림2차 양우내안에 에듀퍼스트(1098가구) ▲수지구 풍덕천 파크푸르지오 아파트(430가구) 등이다.

또 이달과 다음 달에도 ▲신갈동 신흥덕 롯데캐슬 레이시티(1597가구) ▲기흥구 보라동 보라효성해링턴(970가구) ▲수지구 성복동 성복롯데캐슬(2356가구) ▲수지구 동천동 동천자이2차(1057가구) 등의 입주가 예정돼 있다.


시는 이처럼 급격히 늘어나는 인구 규모에 대응하기 위해 최근 '인구정책위원회'를 새로 정비하고, 첨단산업을 중심으로 하는 기업 유치나 도시기반 확충에도 힘을 쏟고 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