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사우디, 원자력 인력양성 및 기술협력 확대

최종수정 2019.05.14 09:34 기사입력 2019.05.14 09:34

댓글쓰기

제3차 한·사우디 원자력공동위원회 및 제4차 SMART 운영위원회 개최

제3차 한-사우디 원자력공동위

제3차 한-사우디 원자력공동위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는 13일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서 '제3차 한-사우디 원자력공동위원회'와 '제4차 SMART 운영위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에선 양국의 원자력 분야 고위급 인사 및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양국의 원자력정책을 공유하고, 인력양성, 다목적 일체형소형원자로(SMART) 협력 등 양국 간 전반적인 협력 방안에 대해 폭 넓게 논의했다.


먼저 '제3차 한-사우디 원자력공동위원회'에서 양국은 사우디의 원자력 산업기반 구축을 위해서는 원전 건설 뿐 아니라 기술역량 확보가 중요하다고 인식하고 원자력 연구개발 협력을 포괄적으로 확대하기 위한 구체적인 논의를 진행했다. 이에 표준설계인가, 사우디 내 SMART 건설·인허가 기술지원, 차세대 SMART 개발 등 SMART 건설 및 상용화 촉진을 위한 기술협력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특히 양국은 기술협력을 확대하기 위해 한-사우디 원자력공동 연구센터 설립을 추진하고 공동연구센터 협약을 사우디 측의 행정적인 절차가 마무리 되는대로 조속히 체결하기로 했다.

제4차 SMART 운영위원회에서는 사우디 측과 후속 SMART 건설사업을 원활하게 추진하기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양국은 국제 경쟁력 및 소형원전 시장 선점을 위해 경제성과 안전성을 향상시킨 차세대 SMART 공동개발에 협력하기로 했다. 문미옥 과기정통부 차관은 "이번 회의를 통해 양국 간 인력양성과 공동연구 등 기술협력을 확대하는 한편 SMART 원전의 사우디 건설 협력방안 등을 긴밀히 협의함으로써 양국 간 전략적 파트너십을 강화하고 확장하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