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업부 "해외 동포기업, 수출초보기업을 위해 적극 나설 것"

최종수정 2019.04.22 06:00 기사입력 2019.04.22 06:00

댓글쓰기

한국무역협회·세계한인무역협회 간 업무협약 체결…전문무역상사 수출상담회 개최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산업통상자원부는 한국무역협회와 세계한인무역협회(OKTA)가 22일 서울 트레이드 센터에서 수출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OKTA 회원사(21개국 7000여개)들은 무역협회(회원사 7만4000여개)와 손잡고 수출경험과 해외 네트워크가 부족한 중소·중견 수출초보기업에 해외바이어발굴, 판로모색, 수출대행 등을 본격적으로 제공하기로 했다.


무역협회는 OKTA의 우수한 회원사를 선별, 올해 20개사를 시작으로 2021년까지 100개사 이상의 해외동포기업을 전문무역상사로 육성할 예정이다.


또한 무역협회와 OKTA 회원사는 비즈니스 수요를 실시간으로 공유하고 매칭서비스 창출을 통한 기업의 수출촉진에 나서기로 했다.


아울러 무역협회의 온라인 마케팅 및 국내외 전시·상담회에 OKTA 회원사 참여 등 협력을 통해 회원사의 수출역량향상에도 함께 힘을 모으기로 했다.

산업부는 이번 협약으로 우리 중소·중견기업이 세계곳곳에서 활약중인 OKTA 회원사를 통해 보다 수월하게 글로벌 시장에 진출해 약 17억달러의 수출기대효과를 가져올것이라고 보도 있다.


한편 이날 코엑스에서는 OKTA를 비롯한 전문무역상사와 제조기업간 매칭을 위한 수출상담회를 개최했다.


올해 처음 실시하는 상담회에는 참가를 신청한 150여개의 제조기업과 30여개의 전문무역상사가 참가해 해외 판로 확대를 모색했다.


산업부는 우수기업 발굴을 위해 협업시스템 구축, 수출상담회 확대 등 전문무역상사와 제조기업간 매칭을 양적·질적으로 제고한다는 계획이다.


산업부 관계자는 "정부는 수출전략조정회의 등을 통해 수출대책 후속조치를 계속 챙기며, 현장과 적극 소통하면서 기업과 국민의 눈높이에 맞춰 수출정책을 펴나겠다"고 말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