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이돌 특집 '복면가왕' 파바로티 vs 벨…"안정감 있다"

최종수정 2019.02.10 18:40 기사입력 2019.02.10 18:40

댓글쓰기

'복면가왕' 아이돌 특집 2라운드에서는 파바로티와 벨의 대결이 펼쳐졌다. / 사진=MBC 방송 캡처

'복면가왕' 아이돌 특집 2라운드에서는 파바로티와 벨의 대결이 펼쳐졌다. / 사진=MBC 방송 캡처



'복면가왕'에서는 파바로티와 벨 클림트 등 아이돌 복면가수들이 대결을 펼친다.


10일 방송되는 MBC 아이돌 특집 '복면가왕'에서는 2라운드에 진출한 복면가수들의 무대가 공개됐다.


앞서 지난 방송에서는 아이돌 가수 출신 복면가수들의 1라운드 무대가 펼쳐진 바 있다. 한 아이돌 복면 가수는 로큰롤을 연상시키는 무대로 평단의 호평을 받았다. 또 다른 복면가수는 뮤지컬 무대를 소화하며 우승 후보로 떠오르기도 했다.


이날 2라운드 대결에서는 파바로티와 벨이 맞붙었다. 파바로티는 가수 윤종신의 곡 '좋니'를 불렀고, 벨은 그룹 씨앤블루의 곡 '직감'으로 응수했다.


무대를 본 가수 유영석은 파바로티의 무대에 대해 "너무하다는 생각이 든다"며 "원곡은 윤종신만의 발음과 창법이 녹아든 곡인데 어떻게 자기 것처럼 부를 수 있는지 모르겠다"고 호평했다.

김구라는 "파바로티는 아이돌이 아닌 것 같다"며 "30대 중반의 목소리처럼 들릴 만큼 안정감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