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바람 불면 꺼진다' 촛불집회 폄하한 김진태, 춘천 시민들 'LED 촛불' 들고 행진

최종수정 2016.11.20 11:23 기사입력 2016.11.20 11:23

댓글쓰기

김진태 새누리당 의원 사무실 앞 집회 현장. 사진=집회 참가자 트위터 캡쳐

김진태 새누리당 의원 사무실 앞 집회 현장. 사진=집회 참가자 트위터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새누리당 김진태 의원의 망언이 춘천 시민들을 분노케 했다.

19일 춘천에서 열린 박근혜 대통령 퇴진 촉구 촛불집회 및 시국대회에 참여한 시민들이 촛불과 피켓을 들고 김 의원의 지역구 사무실 앞까지 행진했다.

이는 김 의원이 촛불집회에 관련한 발언에서 촉발됐다. 김 의원은 “촛불은 촛불일 뿐이지 결국 바람이 불면 다 꺼지게 돼 있다. 민심은 언제든 변한다”고 촛불집회를 폄하하는 발언을 해 공분을 샀다.

또한 김 의원은 최순실 특검법 표결에서도 반대표를 행사했다.

춘천 집회 참가자들은 김 의원 사무실 앞까지 행진하며 항의했다. 참가자들은 “김 의원은 막말로 춘천시민들을 더 이상 욕되게 하지 말라”며 국민에 사죄하고 즉각 퇴진할 것을 요구했다.
뿐만 아니라 참가자들은 김 의원의 발언에 반대한다는 의미로 바람이 불어도 꺼지지 않는 'LED 촛불'을 들어 올렸다. 일부 참가자들은 김 의원의 얼굴 가면을 쓰고 ‘프로 막말러'라고 적은 팻말을 들어보이기도 했다.

한편 이날 춘천 집회에는 주최 측 추산 7000여명(경찰 추산 3000여명)의 시민들이 참여해 촛불을 밝혔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