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통일부 "北 '회고록 논란' 입장, 갈등 부추기려는 의도"

최종수정 2016.10.24 11:12 기사입력 2016.10.24 11:1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통일부는 24일 북한이 '송민순 회고록' 논란에 대한 입장을 표명한 것에 대해 "우리 내부의 갈등을 부추기려는 불순한 의도를 갖고 있는 일방적 주장"이라고 밝혔다.

정준희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2007년 유엔 북한인권결의안 기권 결정 관련 남측이 북측에 의견을 문의한 적이 없다'는 북한의 대남기구인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 대변인의 발언에 대해 이 같이 말했다.
특히 정 대변인은 "북측은 이런 구태의연한 형태를 즉각 중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조평통은 이날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명백히 말하건대 당시 남측은 우리 측에 그 무슨 '인권결의안'과 관련한 의견을 문의한 적도, 기권하겠다는 립장(입장)을 알려온 적도 없다"며 "야당인 더불어민주당을 우리와 억지로 련결(연결)시켜 '종북' 세력으로 몰아대는 비렬한(비열한) 정치테로(테러)행위"라고 주장했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