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불법조업 中 어선, 해경 배 들이 받아 침몰시켜

최종수정 2016.10.08 21:00 기사입력 2016.10.08 2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 서해에서 불법조업 중이던 중국 어선이 단속에 나선 해양경비안전본부 고속단정을 들이 받아 침몰시켰다.

8일 인천해양경비안전서에 따르면 지난 7일 오후 3시쯤 인천 옹진군 소청도 남서방 42해리 해상에서 불법조업을 단속하던 4.5톤급 해경 고속단정 1척이 중국어선의 공격을 받아 침몰했다. 고속단정에 타고 있던 특공대원 9명은 바다에 빠졌지만 모두 구조돼 인명 피해는 없었다.
인천해양경비안전서는 서해 배타적경제수역(EEZ)를 침범한 중국어선 40여척을 발견하고 단속에 나섰다. 3000톤급 경비함 3005함에서 내려진 고속단정 1,2호기가 중국어선 나포에 나섰다.

고속단정 1호기의 대원들이 한 중국어선에 올라타는 사이 다른 중국어선이 1호기를 강하게 들이받아 침몰시켰다. 물에 빠진 대원들은 근처에 있던 2호기에 구조됐다.

대원들은 공포탄을 쏘며 경고했지만 중국 선원들은 쇠파이프 등 흉기를 휘두르며 저항했다. 해경은 사고를 우려해 철수했고, 중국 어선은 모두 달아났다.
해경은 당시 촬영 영상을 분석하며 중국 선박을 추적하고 있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