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丁의장, '믹타회의' 참석위해 호주로 출국

최종수정 2016.10.03 10:33 기사입력 2016.10.03 10:33

댓글쓰기

丁의장, '믹타회의' 참석위해 호주로 출국
[아시아경제 홍유라 기자]정세균 국회의장은 제2차 믹타(MIKTA·Mexico, Indonesia, Korea, Turkey, Australia) 국회의장 회의 참석을 위해 3일 오후 호주로 출국한다.

정 의장은 오는 5일 호주 시드니에서 한국전 참전기념비에 헌화하고 호바트로 이동, 호주 상원의장 내외 주최 만찬에 참석한다. 이후 6∼7일 제2차 MIKTA 국회의장 회의에 참석한 후 브리즈번을 거쳐 9일 귀국할 예정이다.

믹타는 우리나라가 주도해 2013년 9월 결성한 중견국 협의체다. G20회원국 가운데 G7 또는 BRICS에 속하지 않으면서 GDP 기준 경제규모 순위가 세계 12~18위를 차지하며, 민주주의와 시장경제라는 핵심가치를 공유하고 있는 나라들이다.

이번 제2차 믹타 국회의장회의에선 '열린 정부를 위한 열린 의회'를 대주제로 하여 5개 세부 의제에 대한 회원국 의장들의 주제 발표 및 토론이 진행될 예정이다. 폐회식에서는 공동성명서를 채택키로 했다.

정 의장의 이번 호주 방문에는 오제세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이승천 의장실 정무수석비서관, 이백순 외교특임대사 등이 동행한다.
홍유라 기자 vand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