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2017대입수시]건국대, KU 학교추천전형 신설

최종수정 2016.08.30 12:30 기사입력 2016.08.30 12:30

댓글쓰기

박찬규 건국대 입학처장

박찬규 건국대 입학처장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건국대학교는 2017학년도 수시모집 모든 전형에서 수능최저학력기준을 폐지하고, 학생부종합전형 가운데 지역에 관계없이 학교별로 원하는 인재를 추천할 수 있는 ‘KU학교추천전형’을 신설했다. 수시모집 선발인원은 3328명(정원외 포함) 중 1895명(56.9%)이다.

신설된 KU학교추천전형은 고교 출신 지역에 관계없이 지원할 수 있으며 학교별 추천인원에 제한도 없다. 인성과 학업역량이 우수해 고교 추천을 받은 2016년 2월 이후 졸업(예정) 학생들을 대상으로 면접고사 없이 학생부(교과) 60%와 서류평가 40%를 반영해 선발한다.
수시모집 모든 전형에서는 수능최저학력기준이 폐지됐다. 지난해 수능최저학력기준이 폐지된 KU논술우수자전형과 특수교육대상자전형(KU고른기회전형 유형-6)뿐 아니라 학생부종합전형인 ‘KU자기추천전형’과 신설되는 ‘KU학교추천전형’, 논술전형인 ‘KU논술우수자전형’ 등 모든 수시 전형에서 수능최저학력기준이 없어졌다.

이와 함께 건국대는 학생부종합전형의 비중을 높여 선발인원을 1305명(정원외 포함)으로 확대했다. 대표적 학생부종합전형인 ‘KU자기추천전형'의 모집인원을 640명으로 늘리고, 기존 KU교과우수자전형과 지방 소재 학생들만 지원 가능했던 지역인재전형인 KU고른기회전형-지역인재를 통합해 ’KU학교추천전형‘으로 380명을 선발한다.

논술 위주로 평가하는 ‘KU논술우수자전형'은 지난해보다 22명 줄어든 462명을 선발한다. 전형방법은 지난해와 동일한 논술고사 60%, 학생부 교과성적 20%와 비교과(출결, 봉사 등) 20%를 각각 반영해 선발하는 등 논술전형에 응시하는 수험생들의 부담을 낮췄다.
KU예체능우수자전형에는 체육, 연기에 이어 디자인을 추가했다. 올해부터 예술디자인대학에서 20명을 디자인 특별전형으로 선발한다. 1단계 학생부 100%(25배수 선발), 2단계 학생부 20%, 디자인 실기고사 80%를 반영한다.

KU고른기회전형에서 농어촌학생 모집 인원은 60명에서 77명으로 늘어나며, 특성화고교출신자전형 모집인원은 45명에서 27명으로 축소된다.

박찬규 건국대 입학처장은 "전형 간소화와 학생부 위주 선발 등의 기조를 유지했다"며 "우수 학생 유치와 공교육 활성화, 수험생 부담완화 등 대입 제도를 선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건국대학교

건국대학교

썝蹂몃낫湲 븘씠肄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