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이노텍, GM社 '품질 우수상' 수상…전장부품 경쟁력 입증

최종수정 2016.07.18 11:00 기사입력 2016.07.18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원다라 기자] LG이노텍 이 제너럴모터스(GM)으로부터 전장 부품 품질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LG이노텍은 18일 완성차 업체인 GM로부터 '품질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GM은 매년 품질 결함이 0% 수준인 협력사를 대상으로 이 상을 수여하고 있다.

LG이노텍은 지난 2010년부터 GM에 전기차용 배터리 제어 시스템(BMS)을 공급해오고 있다. 이 시스템은 운전자의 안전과 직결된 핵심 부품으로 배터리의 충전 상태, 효율, 수명을 관리한다.

LG이노텍 관계자는 "차량 부품은 운전자 안전과 직결되기 때문에 제품 품질이 최우선시 된다"며 "이번 수상을 계기로 향후 차량 부품 사업 신수주에 속도가 붙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이노텍은 차량용 센서·카메라 모듈·무선 통신 모듈·LED·터치패널·BMS 등 20여종의 전장 부품을 생산하고 있다. 지난해 전장 부품 분야에서만 전년대비 22% 증가한 6496억원의 매출을 거뒀다.
이를 위해 LG이노텍은 앞서 지난 2004년에는 자동차 분야 표준 품질 경영시스템 ISO/TS16949 인증, 2014년에는 차량 전장 국제기능안전 프로세스 인증인 ASPICE를 획득했다. 전장부품사업부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차량 부품 품질 관리 전문 교육도 진행하고 있다.

금종구 LG이노텍 차량마케팅담당(상무)은 "혁신 기술과 완벽한 품질로 고객이 편리하고 안전하며 즐거운 운전을 할 수 있도록 고품질의 핵심 부품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