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SDS, 태국 통관 1위 '아큐텍'과 합작사 설립 합의

최종수정 2016.07.11 08:13 기사입력 2016.07.11 08:13

댓글쓰기

삼성SDS, 태국 통관 1위 '아큐텍'과 합작사 설립 합의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 삼성SDS(대표 정유성)는 태국의 통관 1위 기업인 아큐텍(ACUTECH)과 합작회사를 설립하기로 합의했다고 11일 밝혔다.

지난 1987년 설립된 아큐텍은 현재 전자, 자동차 부품, 식품 중심의 고객을 보유하고 있는 태국 통관 부문 1위 업체다.

삼성SDS는 이번 합작사 설립 합의로 태국 아큐텍의 고객 네트워크를 활용해 고객들에게 국제운송, 내륙운송, 창고, 통관 등 앞선 통합 물류서비스(브랜드명: Cello 첼로)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또, 통관 등 현지 물류 역량을 확보함으로써 물류 대응력을 강화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레퍼런스 확보를 통한 대외 영업력 강화, 신규 고객 확보도 가능할 것으로 회사는 전망했다.
삼성SDS가 태국에 합작사를 설립하게 된 배경에는 지리적으로 태국이 인도차이나반도 중앙에 위치해 동남아시아 물류의 요충지 역할을 하고 있기 때문이다.

또 태국 수출품목 중 자동차 부품과 전자기기 부품이 1~2위에 달해 회사가 이미 보유한 운송역량을 활용하면 대외 사업 확대가 용이하다는 판단에서다.

태국은 유통, 건설, 물류 분야에서 외국인 투자지분이 50%로 제한돼 있어 삼성SDS가 글로벌 대외물류사업 확대를 위해선 현지 파트너십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

김형태 삼성SDS SL사업부장(부사장)은 "삼성SDS가 진출한 동남아시아 국가 중 가장 큰 규모의 물동을 태국에서 운영한다"면서 "아큐텍과의 합작사 설립 합의로 발생할 시너지 효과가 굉장히 클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SDS는 태국 외에 베트남, 중국 업체와도 합작사 체결을 구체적으로 협의 중에 있으며, 물류사업의 지속 성장을 위해 대외사업 추진에 적극 나서고 있다.

안하늘 기자 ahn70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