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朴대통령, '쥐덫론' 언급하며 혁신 중요성 설파

최종수정 2016.07.07 13:26 기사입력 2016.07.07 13:2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신범수 기자] 박근혜 대통령이 7일 제10차 무역투자진흥회의를 주재하면서 '더 좋은 쥐덫론'을 설파해 눈길을 끌었다.

박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회의에서 새로운 수출동력 창출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미국 시인 랄프 왈도 에머슨의 ‘만약 당신이 더 좋은 책을 쓰고, 더 좋은 설교를 하고, 더 좋은 쥐덫을 만든다면 당신이 외딴 숲 속 한가운데 집을 짓고 산다하더라도 세상 사람들은 당신의 집 문 앞까지 반들반들하게 길을 다져 놓을 것’이라는 글귀를 인용했다.
‘더 나은 쥐덫’(a better mousetrap)은 ‘더 나은 제품’이란 의미로,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기술을 결합한 혁신적 제품의 중요성을 강조한 것이다.

박 대통령은 이어 '울워스의 쥐덫'을 예로 들었다. 박 대통령은 “미국의 울워스라는 쥐덫회사가 있는데 여기서 만든 쥐덫은 한번 걸린 쥐를 절대로 놓치지 않고 잡을 수 있었고, 거기에 그친 것이 아니라 예쁜 모양의 위생적 플라스틱 쥐덫으로 만들어 발전시켰다”며 “지금 쥐덫을 그렇게 대단하게 생각하는 사람이 누가 있겠냐만서도 이런 정신은 우리가 생각하게 하는 바가 많다”고 말했다.

울워스의 쥐덫은 경영학에서 ‘쥐덫의 오류’라 해서 실패 사례로 종종 사용된다. 울워스 제품은 성능이나 디자인 측면에서 뛰어나 처음에는 잘 팔렸지만, 기존 쥐덫이 쥐를 잡으면 함께 버릴 수 있었던 반면 울워스의 쥐덫은 그냥 버리기 아깝고 다시 사용하기도 꺼림칙해 결국 시장에서 외면당했다.
그러나 박 대통령은 훌륭한 서비스나 상품 개발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해당 사례의 일부만을 인용한 것으로 해석된다.

신범수 기자 answer@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지혜, 남편 먹방 유튜브 수익에 '깜짝'…얼마길래? 이지혜, 남편 먹방 유튜브 수익에 '깜짝'…얼...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