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문화 취약 지역에 활기를…진도군 청소년 문화체험 실시

최종수정 2016.06.21 10:46 기사입력 2016.06.21 10:46

댓글쓰기

문화 취약 지역에 활기를…진도군 청소년 문화체험 실시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진도군이 문화 취약지역 내 어린이·청소년 등을 위한 다양한 교육·체육 프로그램을 마련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 21일부터 22일까지 진도 조도초등학교(거차, 관사, 대마분교 포함)에서 섬·농어촌 지역의 학생들에게 문화향유 기회 제공과 문화예술 참여 기회 확대를 위해 박물관, 미술관 협력 사업을 연계하여 추진했다.
이날 행사는 6개 박물관, 미술관들이 참여해 전시품 100여점 전시와 황포 돗배 만들기, 십장생도 에코백 만들기 등 체험프로그램과 그림자, 마술 공연 등을 실시해 호평을 받았다.

취약지역 청소년 문화체험은 진도군, 해남군, 무안군, 신안군, 목포시로 이루어진 5개 전남 서남부에 위치한 시·군이 지역민의 행복 생활을 보장하기 위해 실시해 오고 있다.

취약지역 청소년 문화체험 사업은 지난 2015년 4월에 실시, 진도초등학교 등 11개교 학생과 지역주민 4,700여명이 참가하는 큰 호응을 얻었다.
진도군 시설관리사업소 관계는 “취약지역 청소년을 위한 기회제공 외에도 소규모 지역 미술관, 박물관들이 상호 연계 협력을 통한 취약지역 청소년들이 다양한 혜택과 체험을 지속적으로 제공 받을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