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도넛가게와 은행의 결합?‥우리은행, 콜라보레이션 점포 2호점 개점

최종수정 2016.06.21 10:30 기사입력 2016.06.21 10: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은정 기자] 은 이종업종인 크리스피크림도넛과 함께 ’콜라보레이션 점포 2호점’을 개점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3월 금융권 최초 콜라보레이션 점포 1호점으로 커피브랜드 폴바셋(Paul Bassett)과 결합한 ‘카페 인 브랜치(Cafe In Branch)’를 오픈한 데 이어 이번 2호점은 잠실 롯데월드몰 지하1층에 위치한 크리스피크림 도넛 매장과 결합한 ‘베이커리 인 브랜치(Bakery In Branch)’이다. 전체 60평 규모를 도넛매장과 함께 은행 업무공간 및 공용 고객휴식공간으로 구성했다. 영업시간은 기존 영업점과 달리 쇼핑몰의 고객 이용시간에 맞춰 오전 10시30분부터 오후 5시30분까지이며 중소기업 대출 등 일부 업무를 제외한 모든 은행 업무를 제공한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복합점포 1호점의 경우 점포 임대비용(수익)측면에서 이득과 함께 상호 내점고객수의 10% 증가란 효과를 봤다"며 "다양한 업종과의 융합으로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새로운 점포 모델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은정 기자 mybang2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