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신보 8년만에 '고객센터' 개소…원스톱 상담가능

최종수정 2016.05.02 14:52 기사입력 2016.05.02 14:52

댓글쓰기

경기신보 고객센터 개소식

경기신보 고객센터 개소식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신용보증재단(이사장 김병기)이 2일 수원 인계동 삼호파크타워에 고객 상담 편의를 위한 고객센터를 개소했다. 2008년 고객센터 추진 이후 8년만의 결실이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병기 경기신보 이사장과 오병권 도 경제실장, 고오환 경기도의회 경제과학기술위원회 의원 및 고객센터 관계자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고객센터는 앞으로 신용보증과 자금지원 관련 전화 상담과 각종 민원을 원스톱 처리하게 된다. 특히 전화번호 콜백(Call Back) 서비스를 도입해 상담 대기가 길어져 통화가 어려운 경우 예약상담도 받는다.

경기신보는 2008년부터 고객센터 구축을 추진했으나 예산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어오다 8년만에 결실을 거두게 됐다. 김병기 이사장은 지난해 취임 후 고객 커뮤니케이션 강화와 고객 만족경영 실천을 위해 최우선 과제로 고객센터 구축에 힘을 쏟아왔다.

경기신보 고객센터 내부

경기신보 고객센터 내부


김병기 경기신보 이사장은 "고객센터가 개소함에 따라 전화돌림과 반복질문 등 고객 불편사항이 많이 감소될 것"이라며 "지속적인 상담원 교육과 시스템 개선을 통해 고객만족 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고객센터를 통한 상담은 국번 없이 전화(1577-5900)하면 원스톱 상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주말과 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고객센터는 운영된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