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印 남부 힌두사원 화재사고로 최소 102명 사망

최종수정 2016.04.10 20:05 기사입력 2016.04.10 20:0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인도 남부 케랄라주의 한 힌두 사원에서 10일(현지시간) 화재 사고가 빌생해 최소 102명이 사망하고 380명 이상이 부상을 당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인도 프레스트러스트오브인디아(PTI) 통신을 인용해 보도했다.

현지 경찰은 이날 오전 3시30분께 이 지역에 있는 푸팅갈 사원에서 축제 행사의 하나로 연 불꽃놀이 과정에서 불씨가 폭죽 더미에 옮겨붙어 한꺼번에 터지면서 대형 화재로 번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화재 당시 사원과 주변에는 1만∼1만5000명이 모여 불꽃놀이를 봤던 것으로 전해졌다.

사원 운영위원회가 있는 행정건물은 이번 화재와 폭발로 완전히 무너졌다.

이 사원은 케랄라에서 쓰는 말라얄람력으로 새해를 나흘 앞두고 이를 기념하는 '비슈' 축제를 벌이고 있었다.

현지 경찰은 이번 축제에 사원 내 불꽃놀이를 허가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라메시 첸니탈라 케랄라 주 내무장관은 이번 화재에 관해 수사를 명령했다. 당국은 사원 측이 불꽃놀이가 불허됐음에도 강행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는 10일 오후 화상 전문의 등 의료진과 함께 화재 현장을 직접 방문하기로 했다. 모디 총리는 "이번 화재에 말할 수 없을 정도로 큰 충격을 받았다"면서 희생자 유가족에게 위로를 전했다.

인도에서는 결혼식이나 축제 등에 폭죽을 즐겨 사용하기에 이와 관련한 사고가 끊이지 않는다.

2012년 9월 타밀나두 주의 폭죽 제조 공장에 불이나 30여명이 숨졌으며 2014년 10월 남동부 안드라프라데시주 카키나다에서도 폭죽 제조 공장에서 불이나 13명이 사망하고 7명이 다쳤다.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