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디스플레이, 베트남에 모듈 조립 공장 신설

최종수정 2016.04.06 10:01 기사입력 2016.04.06 10:01

댓글쓰기

LG디스플레이와 하이퐁시는 정철동 LG디스플레이 부사장(왼쪽에서 4번째)과 레 반 타앵 하이퐁시 서기장(오른쪽에서 4번째)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신규 모듈 조립 공장 투자와 관련한 양해 각서를 체결했다.(제공=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와 하이퐁시는 정철동 LG디스플레이 부사장(왼쪽에서 4번째)과 레 반 타앵 하이퐁시 서기장(오른쪽에서 4번째)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신규 모듈 조립 공장 투자와 관련한 양해 각서를 체결했다.(제공=LG디스플레이)


[아시아경제 원다라 기자] LG디스플레이 가 베트남에 디스플레이 모듈 조립 공장을 신설한다.

LG디스플레이는 6일 베트남 하이퐁시와 '디스플레이 모듈 조립공장 구축 투자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LG디스플레이는 올해 상반기에 하이퐁시에 1억달러 규모 법인을 설립하고 모듈 조립 공장을 착공하고 내년부터는 본격 양산에 돌입하게 된다. 베트남에 모듈 조립 공장을 설립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현재 LG디스플레이는 국내에는 파주 구미 해외에는 중국 난저우, 난징, 옌타이와 폴란드 브로츠와프에 모듈 조립 라인을 운영하고 있다. 하이퐁시는 젊은 층 인구 비중이 높아 노동력이 풍부하고 상대적으로 인건비가 저렴하다. 또 고객사 공장이 많은 중국으로의 운송이 용이한 베트남 북부에 있다는 이점이 있다.

LG디스플레이는 하이퐁시 모듈 조립 라인 신설을 통해 창홍 등 중국 고객사는 물론 국내에 신·증설 중인 TV용 OLED 패널 생산량 증가에 적극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레 반 타앵 하이퐁시 서기장은 "글로벌 선도 기업인 LG디스플레이가 베트남 현지 투자를 결정하게 된 것은 뜻 깊은 일"이라며 "앞으로 LG디스플레이가 투자를 진행하는 데 있어 행정,제도적으로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LG디스플레이 CPO 정철동 부사장은 "베트남의 우수한 투자 환경이 LG디스플레이의 글로벌 생산 경쟁력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시켜줄 수 있을 것"이라며 "경쟁력 있는 신규 생산 거점의 확보를 통해 세계 디스플레이 시장을 지속해서 선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