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MC민지'정준하, 아내에게 "둘째 예쁜 딸 갖자…"

최종수정 2016.03.20 11:49 기사입력 2016.03.20 11:49

댓글쓰기

사진= MBC 제공

사진= MBC 제공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방송인 정준하가 '무한도전'에서 힙합 오디션 프로그램에 출전해 화제인 가운데, 그의 과거 발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

2015년 3월 방송된 SBS플러스 ‘보내줄 때 떠나라! 남자끼리(이하 남자끼리)’에서는 정준하가 아내만을 위한 라이브 방송을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정준하는 "당신이 내 마음을 알아주었으면 좋겠고 항상 건강하고 행복하게 지내자"고 말하면서 손가락으로 V자 표시를 했다.

그 의미를 묻자 정준하는 "둘째 갖자는 말을 대신 말해달라"고 부탁했다. 이에 미노는 "로하도 예쁘지만 동생이 보고 싶다. 준하형이 어젯밤부터 정말 예쁜 딸이었으면 좋겠다고 그랬다"고 전했다.

이에 정준하의 아내 니모는 실시간 채팅을 통해 "로하를 예쁘게 키워요, 딸 안 부럽게"라고 답해 웃음을 샀다.
한편 19일 MBC '무한도전'에서 정준하는 '러블리 MC민지'라는 닉네임으로 ;쇼미더머니5' 오디션을 봤다. 정준하의 랩 솜씨에 시청자들의 호평이 잇따르고 있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