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장훈, 유재석과 개인적 문자 공개 “형식적인 답장 짜증난다”…무슨 일?

최종수정 2016.03.15 17:49 기사입력 2016.03.15 17:49

댓글쓰기

김장훈 유재석 문자. 사진=김장훈SNS

김장훈 유재석 문자. 사진=김장훈SNS


[아시아경제 강현영 인턴기자] 가수 김장훈이 이세돌 9단과 알파고의 바둑 중계를 맡아 주목받고 있는 가운데, 과거 그가 밝힌 유재석과의 문자 내용이 재조명을 받고 있다.

과거 김장훈은 자신의 SNS에 "재석이랑 공연 콘셉트 문자질 한 건데 빵 터졌네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유재석은 "알겠어요 형 열심히 해볼게요", "형 감사해요" 등의 답장으로 김장훈에 예의를 갖추며 문자 답장을 하고 있다.

이에 김장훈은 유재석에 '계속적인 답 문자가 짜증난다. 대답 그만해라"라며 형식적인 답 문자를 지적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현영 인턴기자 youngq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