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최경환 광주북을 예비후보,도서관 마을· 체험교육 메카 조성 제안

최종수정 2016.03.13 14:58 기사입력 2016.03.13 14:58

댓글쓰기

최경환 광주북을 예비후보

최경환 광주북을 예비후보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광주 북구(을) 최경환 국민의당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일곡·삼각동을 중심으로 탄탄한 도서관망 구축과 생활밀착형 도서관 정책을 펼쳐 적극적인 교육체험의 메카 조성을 제안했다.

최 후보는 “특히 일곡·삼각동 권역은 20여개의 초등·중등·고등학교 시설이 밀집되어 있어 수준 높은 교육환경에 대한 학생과 학부모들의 수요가 높다”며“쾌적하고 우수한 환경에서 학생들이 공부에 전념하며 학력을 높일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지원 사업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에 최 후보는“일곡도서관 리모델링 사업 추진으로 전문도서관으로 전환하여 작은도서관 허브 역할 및 지식·정보 전문도서관 구축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최 후보는 ”현재 일곡동 소재에 있는 남도향토음식박물관 공간 활용을 통해 체험교육 현장 및 주민 소통의 공간으로 전환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최 후보는 “시대적 변화에 걸맞는 맞춤형 미래인재 육성과 혁신적인 교육 환경을 조성해야 한다”며 “도서관망 구축으로 북구의 작은 도서관까지 활용하여 학생들의 다양한 교육수요를 채우고 도서관 마을과 함께하는 교육생태계를 확대하여야 한다”고 말했다.
최경환 후보는 김대중 정부 청와대 공보기획비서관과 김대중 전 대통령의 마지막 비서관을 지냈고 김대중 평화센터 공보실장과 전남대학교 객원교수로 활동하며 김대중 정신 계승을 위한 활동을 전개해 왔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