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증권사 19곳·은행 14곳 …14일부터 ISA 판매

최종수정 2016.03.04 11:02 기사입력 2016.03.04 11:02

댓글쓰기

NH투자증권·대우증권 등 10개사 신탁·일임형 ISA 동시 출시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19개 증권사와 14개 은행이 오는 14일부터 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ISA) 판매를 시작한다.

4일 금융위원회가 ISA관련 금융회사의 판매준비 상황을 점검한 결과 총 35개 은행과 증권사가 ISA상품을 출시할 계획이며 이중 33개사가 14일부터 판매를 개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권역별로는 ISA를 출시할 계획인 21개 증권사 중 19개 증권사가 14일부터 판매를 시작하고, 14개 은행 모두 판매에 나선다.

증권사 18개사, 은행 14개사가 신탁형 ISA 상품출시를 준비 중이며 이 중 30개사가 14일부터 판매를 시작한다. 일임형 ISA는 21개 증권사가 출시를 준비하고 있고 이 중 12개 증권사가 14일부터 판매에 들어간다.

NH투자증권과 대우증권 등 10개사는 신탁형과 일임형을 동시에 출시할 계획이고 메리츠종금증권 등 2개사는 일임형만 출시할 예정이다. 나머지 8개 증권사는 신탁형 ISA를 먼저 출시하고 준비과정을 거쳐 일임형 ISA로 영업을 확대할 방침이다.
일임형 ISA상품을 판매하기 위해 거쳐야 하는 모델 포트폴리오(MP) 사전보고는 지난 3일까지 12개 증권사가 접수를 완료했다.

금융위 관계자는 "일임형 ISA MP 심사, 은행 투자일임업 등록을 신속히 처리해 금융회사의 상품출시 일정에 지장이 없도록 할 예정"이라며 "전담 테스크포스(TF) 운영을 통한 철저한 심사, 판매상황 모니터링 등을 통해 투자자 보호에도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