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기아차, 美 2월판매 10만2746대…전년비 6.4% ↑

최종수정 2016.03.02 10:54 기사입력 2016.03.02 10:54

댓글쓰기

현대차 신형 투싼.

현대차 신형 투싼.


[아시아경제 김대섭 기자] 현대기아차가 지난 2월 미국 시장에서 10만2746대를 판매해 전년동월 대비 6.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일 현대기아차에 따르면 현대차는 지난달 미국 시장에서 5만3009대를 판매했다. 전년동월 5만2505대에 비해 1.0% 늘었다. 기아차 판매대수는 같은 기간동안 4만4030대에서 4만9737대로 13.0% 증가했다.
현대기아차의 2월 판매량은 현대차 투싼과 기아차 스포티지 등 신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이 이끌었다. 투싼은 작년 대비 89.6% 증가한 7336대, 스포티지는 71.9% 늘어난 5860대가 팔렸다.

2월 현대기아차의 미국 시장 점유율은 7.6%로 지난해 같은달과 비교해 0.1%포인트 하락했다. 지난 1월(7.3%)보다는 0.3%포인트 상승했다. 현대기아차의 판매 순위는 제너널모터스(GM), 포드, 도요타, 크라이슬러, 닛산, 혼다에 이어 7위를 기록했다.

현대기아차 1~2월 판매 합계는 18만6062대로 전년 같은기간 17만9339대 대비 3.7% 증가했다. 현대차는 9만8020대로 전년 동월 9만7010대 대비 1.0% 늘었다. 기아차는 같은 기간 동안 8만2329대에서 8만8042대로 6.9% 증가했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슈퍼볼 광고를 포함해 공격적인 마케팅 등에 힘입어 역대 2월 판매기록을 경신했다"고 말했다.


김대섭 기자 joas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