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北, '러시아 수입액' 2년 연속↓

최종수정 2016.02.25 10:03 기사입력 2016.02.25 09:59

댓글쓰기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북한의 대(對) 러시아 수입액이 2년 연속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자유아시아방송(RFA)은 25일 코트라 블라디보스토크 무역관의 보고서를 인용해 북한이 러시아로부터 수입한 금액은 2013년 1억342만 달러에서 2014년 8215만 달러로 20.6% 감소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방송은 작년에도 7834만 달러를 기록해 전년보다 4.6% 줄었다고 전했다.

보고서는 북한이 러시아 화폐인 루블화 결제 방식을 도입하는 등 무역 확대에 애쓰고 있으나 별다른 효과를 거두지 못하고 있음을 반영한다고 분석했다.

반면 화력 발전에 사용되는 고급 석탄인 역청탄의 수입은 오히려 늘었다.
만성적인 전력난에 시달리는 북한이 전기 생산 확대를 위해 작년 역청탄 수입을 대폭 늘려 전년보다 2배 가까이 증가했다고 보고서는 설명했다.

역청탄의 작년 수입 금액은 6507만 달러로, 전체 러시아 수입액의 83.1%를 차지했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