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은, 미래성장산업에 3조원 지원

최종수정 2016.02.02 10:36 기사입력 2016.02.02 10:36

댓글쓰기

미래부와 창조경제 투자협약

창조경제 성과창출을 위한 ‘미래창조과학부, 산업은행간 업무협약 체결식’이 1일 경기도 정부과천청사에서 개최됐다. 왼쪽부터 강훈 연구성과실용화진흥원장, 김선일 전국창조경제혁신센터협의회장, 최양희 미래부 장관, 홍기택 한국산업은행 회장, 윤종록 정보통신산업진흥원장, 나봉하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 부회장.

창조경제 성과창출을 위한 ‘미래창조과학부, 산업은행간 업무협약 체결식’이 1일 경기도 정부과천청사에서 개최됐다. 왼쪽부터 강훈 연구성과실용화진흥원장, 김선일 전국창조경제혁신센터협의회장, 최양희 미래부 장관, 홍기택 한국산업은행 회장, 윤종록 정보통신산업진흥원장, 나봉하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 부회장.


[아시아경제 강구귀 기자] KDB산업은행이 미래성장산업 분야에 올해 3조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산은은 1일 미래창조과학부와 업무협약식을 갖고 한국경제의 성장잠재력 강화와 창조경제의 본격적 성과 창출을 위해 해당 분야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고 금융우대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미래부는 창조경제혁신센터 육성기업, 미래성장 산업 등에 대한 정보를 공유한다.
산은은 창조경제혁신센터에 대한 금융서비스 강화를 위해 벤처ㆍ기술금융 협력전담팀을 운용한다. 혁신센터와 산은간 정보공유를 통한 투자 유치 활성화, 연구소 기업, 과기특성화대 창업기업 등 기술기반 창업기업에 대한 금융서비스 기회를 높이기로 했다.

창업기업의 글로벌진출 지원도 강화한다. 이를 위해 산은은 정보통신산업진흥원 등 미래부 유관기관이 구축한 해외진출 플랫폼간 협력을 확대한다. 특히 산은의 글로벌파트너쉽 펀드를 통해 구축한 해외 VC(벤처캐피탈) 네트워크를 적극 활용하기로 했다.

미래성장산업 육성에도 나선다. 산은은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 등과 벤처투자펀드를 공동조성해 K-Global 300 기업 등 정보통신기술(ICT) 전략 산업에 대한 투자를 촉진한다. 정보통신산업진흥원과 공동으로 K-Global 기업의 육성을 위한 액셀러레이팅 활동과 K-Global 300 투자유치에 협력하기로 했다.
산은은 또 KDB기술거래마트와 연구성과실용화진흥원의 기술DB(데이터베이스)를 연계하고 미래부 유망기술 사업화에 대한 우선투자 검토 등을 통해 기술거래 활성화도 촉진하기로 했다.

홍기택 산은 회장은 “창조경제지원에 앞장서 온 산업은행이 미래부와의 협력을 통해 미래성장산업의 육성을 위한 보다 체계적인 금융지원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게 됐다”며 “대표 정책금융기관으로서 미래주력산업 육성을 통해 국가성장잠재력 확충에 기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강구귀 기자 ni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