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원유철 "기활법, 여야 합의…반드시 오늘 처리해야"

최종수정 2016.01.29 15:10 기사입력 2016.01.29 15:1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원유철 새누리당 원내대표는 29일 "야당은 본회의를 열어 기업활력제고법과 북한인권법 처리에 협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원 원내대표는 이날 당 의원총회 도중 기자들과 만나 "기활법과 북한인권법을 처리하기로 여야가 합의한 만큼 이행해야 한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

원 원내대표는 야당이 선거구 획정이 담긴 공직선거법 개정안도 함께 처리해야 한다고 주장하는 것과 관련해 "이종걸 더민주 원내대표와 전화로 합의한 것은 오늘 2시 본회의를 열어 2가지 법안과 지금 법사위 계류중인 무쟁점 법안을 처리하는 것"이라면서 합의 이행을 거듭 촉구했다.

원 원내대표는 "선거법은 지역구-비례대표 의석 뿐 아니라 복잡한 문제가 있어 오늘 처리가 불가능하다"면서 "오늘 본회의 끝나고 여야가 2+2회동을 하기로 한 만큼 거기서 나머지 쟁점법안을 논의하면 된다"고 밝혔다.

원 원내대표는 "최소한 오늘은 기활법은 무조건 통과돼야 한다"면서 "양당 원내대표 합의사항은 단순히 2명의 사안이 아니라 국민과의 약속"이라고 주장했다.
최일권 기자 ig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