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더블유게임즈, 지난해 영업수익 1224억원…전년比 71%↑

최종수정 2016.01.27 16:31 기사입력 2016.01.27 16:30

댓글쓰기

주주가치 위해 360억 규모 자사주 취득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더블유게임즈 는 지난해 영업수익이 전년 대비 71.7% 상승한 1224억원, 영업이익은 8.9% 상승한 319억원, 당기순이익은 21.0% 상승한 338억원을 각각 기록했다고 27일 밝혔다.

이와 함께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자사주를 취득키로 했다. 더블유게임즈는 기업 가치가 현저히 저평가 됐다고 판단하고 이사회를 통해 자사주 취득을 결정했다고 27일 공시했다.이에 따라 미래에셋증권과 360억원 규모의 자사주 취득 관련 신탁계약을 체결하고,계약일부터 6개월간 자사주 신탁을 추진할 계획이다. 자사주 취득은 책임경영 강화와 안정적인 주가 관리를 위해서다.
더블유게임즈 관계자는 "작년 11월 상장 이후 회사의 본질적인 사업 부문이 성장하고 있음에도 저조한 주가 흐름에 책임감을 느꼈다"면서 "더블유카지노의 지속적인 성장과 신규 게임 라인업의 성공적인 런칭을자신하고 있으며, 이번 자사주 취득을 계기로 지속적인 IR 활동을 비롯하여 주주가치 제고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북미지역을 기반으로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소셜카지노 게임인 '더블유카지노'의 성장 덕분으로 풀이된다. 지난 2012년도 출시된 더블유카지노는 최근 다운로드 2000만명,일간활성유저(DAU) 100만명을 돌파했다. 더블유게임즈는 소셜카지노 부문 차기작인 'TAKE 5'를 다음달 정식 런칭할 예정이다.

김민영 기자 argus@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