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임종룡 “금융개혁, 의혹과 감시의 눈 있다…금융권 신뢰받아야”

최종수정 2016.01.08 11:00 기사입력 2016.01.08 11:00

댓글쓰기

금융사엔 “성과주의 확산 필요”

임종룡 금융위원장

임종룡 금융위원장


[아시아경제 강구귀 기자] “금융현장에서는 금융규제 운영규정에 대해 두가지 시각이 있다. 기대와 제대로 잘 실천 될 수 있을지에 대한 의혹과 감시의 눈이다”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8일 서울 프레스센터 국제회의장에서 금융위 국장급 이하 전 직원을 대상으로 한 금융규제 운영규정 내부교육에서 금융규제 운영규정에 대한 두가지 시각이 있다고 밝혔다. 이에 단순히 구호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금융감독기관이 확실히 바뀌어 금융권으로부터 신뢰를 받아야 한다는 것이 임 위원장의 생각이다.

그는 “국무총리께서도 총리 훈령으로 제정하는 것을 적극 지원하시면서 제대로 실천해 줄 것을 당부했다”며 “앞으로 금융규제 운영규정이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에 확고하게 뿌리내리도록 엄정하게 적용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또 금융회사에 대해서도 성과주의 확산 확대를 강조했다. 임 위원장은 “금융회사도 규제나 감독이 전면적으로 바뀌는 만큼 굳건한 내부통제와 자율책임 문화를 토대로 성과주의 확산 등 금융권의 역동성을 확대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교육은 금융감독기관이 감독·규제 시 준수해야할 내부규범인 ‘금융규제 운영규정’을 조직 내 정착시키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금융위는 이번 교육을 시작으로 옴부즈만 위촉, 금융유관기관에대한 훈령준수 권고, 금융권 홍보 등 후속조치를 이행할 예정이다. 금융감독원은 이달 중 훈령 준수를 위한 직원 내부교육 실시 예정이다.
강구귀 기자 ni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