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문재인 인재영입 4호’ 공개, ‘트라우마 치유 전문가’ 김선현 교수

최종수정 2016.01.06 11:36 기사입력 2016.01.06 11:36

댓글쓰기

사진=EBS '스타강사 특강' 캡처

사진=EBS '스타강사 특강'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표의 인재영입 4호가 공개됐다. 주인공은 김선현 차의과대학교 교수로, 문 대표가 인재영입위원장을 맡은 이후 영입한 첫 여성이다.

김 교수는 현재 세계미술치료학회 회장과 대한트라우마협회 회장을 맡고 있는 트라우마 치유 전문가다. 일본군 위안부 할머니들을 위한 쉼터인 경기도 광주 ‘나눔의 집’에서 7년간 임상미술치료를 하고 경기도 안산 트라우마센터에서 세월호 희생자 가족을 돌보는 등 현장에서도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더민주는 보도자료에서 “김 교수의 영입은 더불어민주당이 일본군 위안부, 세월호 등 국민에게 깊은 상처를 남긴 문제들을 해결하고 ‘시대의 아픔’을 치유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한 것”이라고 밝혔다.

김 교수는 입당 인사말에서 “국민은 서민과 약자를 방치하는 정당이 아니라, 국민의 아픔에 공감하고, 함께 머리를 맞대고 고민하고 상처를 치유하고자 하는 사람들이 모인 정당을 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상처받은 국민이 치유 받고 회복될 수 있는 정책의 제안과 실현으로 국민의 심리적 안정과 사회의 정상적 복귀가 가능하도록 하는 더불어민주당으로 거듭나는데 조그만 밀알이 되고자 한다”고 입당 이유를 설명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