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년사]변창흠 SH공사 사장 "시민 주거안정 기여하겠다"

최종수정 2016.01.04 15:40 기사입력 2016.01.04 14:58

댓글쓰기

변창흠 서울시SH공사 사장

변창흠 서울시SH공사 사장


[아시아경제 최대열 기자]변창흠 서울시 SH공사 사장은 4일 "도시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시민의 주거안정에 기여할 역할을 찾아내고 사업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변 사장은 이날 신년사에서 "택지개발과 주택건설, 공공임대주택 관리에 치중했던 기존 역할을 넘어서야 한다"면서 직원들에게 이 같이 주문했다. 지난해 취임 후 '주거복지와 도시재생 전문 공기업'이라는 비전을 제시하며 조직을 재정비하고 있는 가운데 같은 맥락에서 '서비스' 정신을 갖춰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공동주택 관리사업, 건축물 리모델링사업, 민간 집수리 및 공동개발 사업, 경매위기 주택매입 지원사업 등 공사가 자금과 신뢰성에 기반해 추진할 수 있는 블루오션 사업"이라고 말했다.

또 "주거복지 서비스 전문기관으로 위상을 구축하기 위해 제도적, 재정적 기반을 확보해야 한다"면서 "아직 제도화에 성공하지 못했거나 추진중인 주거급여 조사업무, 주거복지 상담, 공동주택 주택관리업무 등에서 우리의 역할모델을 구체적으로 찾아야 한다"고 말했다.

수익성 관리의 중요성도 당부했다. 변 사장은 "올해 봉상과 택지개발로 많은 지출이 예상되는 반면 매각수입이 줄어 2011년 이후 꾸준히 줄던 부채가 처음으로 증가할 수도 있다"면서 재무관리를 꼼꼼히 하고 비용절감에 나서달라고 전했다.
이어 사회초년생을 위해 지난해 개발된 민관협력 임대주택 서울리츠의 출범 첫해인 점을 감안, 이후 나올 재정비리츠나 유동화리츠, 산업시설 리츠 등 국내에서 처음으로 시도되는 사업모델을 면밀히 검토해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대열 기자 dy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