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무성 대표, 허니버터칩 들고 전방 찾은 이유는?…"군 가산점 부활"

최종수정 2014.12.22 10:35 기사입력 2014.12.22 10:25

댓글쓰기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


김무성 대표, 허니버터칩 들고 전방 찾은 이유는?…"군 가산점 부활"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가 허니버터칩을 들고 전방부대를 방문해 군 가산점 부활을 약속했다.

21일 김 대표는 강원도 양구군에 있는 육군 제 12사단의 을지전망대를 찾았다.

생활관에서 장병들과 오찬을 함께 한 김 대표는 "병영문화혁신위원회에서 특별한 건의를 했는데 모범적인 군 생활을 끝낸 사람은 취업할 때 만점에 2% 정도의 가산점을 주는 것"이라며 "이건 국회에서 책임지고 꼭 관철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혁신위는 지난 18일 현역 복무를 이행한 병사가 취업할 때 사실상의 가산점인 '복무보상점'을 부여하고 복무 기간을 대학 학점으로 인정하는 등 22개 혁신과제를 권고한 바 있다.

오찬에 앞서 김 대표는 "특별히 구했는데 다섯 상자밖에 못 구했다"며 "싸우지 말고 잘 나눠 먹기 바란다"고 전했다.
최근 '품귀 현상'이 빚어지는 허니버터칩을 위문품으로 건네자 병사들이 일제히 환호하기도 했다.

한편 김 대표가 전방부대를 방문한 것은 21일 대표 취임 후 처음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