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스코건설, 녹십자와 손잡고 기흥역세권 개발

최종수정 2014.12.07 16:27 기사입력 2014.12.07 16:27

댓글쓰기

기흥역세권 3-1블록 위치도

기흥역세권 3-1블록 위치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포스코건설은 토지주인 녹십자홀딩스 와 기흥역세권(옛 구갈역세권) 3-1블록 개발사업에 시공사로 참여하기로 약정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이 개발사업은 3만6056㎡ 터에 판상형 구조의 공동주택 1219가구를 짓는 것으로, 녹십자 가 토지를 제공하고 포스코건설이 시공 책임을 부담하는 지주공동사업형태다.
3-1블록은 이 구역 내 조망권과 주거 환경이 우수한 입지로 평가받는다. 단지 남쪽으로는 남부컨트리클럽을 조망할 수 있고 북쪽으로는 수원CC와 오산천이 보인다. 남쪽으로 초등학교, 북쪽 2블록에는 AK 대규모 상업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기흥환승역과 수원IC도 인근에 위치해있어 주거환경과 교통 편의성이 탁월하다.

기흥역세권 도시개발사업은 용인시가 지난 2010년 6월 이 일대를 도시개발구역으로 지정하면서 시작했다. 그러다 지난해 3월 가구 계획을 3800가구에서 5100가구로 확대 승인하며 본격적으로 탄력이 붙었다. 지난 9월 1블록에 아파트 260가구와 오피스텔 403실이 분양된 데 이어 내년 초 2블록과 4블록에 각각 주상복합 976가구, 561가구가 공급될 예정이다.

포스코건설은 내년 상반기 중 사업승인 등 관련 인허가를 거쳐 분양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박혜정 기자 park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