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슈스케6' 곽진언 소격동에 "곽진언은 미쳤다"…원곡과 얼마나 다르길래?

최종수정 2014.10.26 10:44 기사입력 2014.10.26 10:44

댓글쓰기

곽진언[사진='슈퍼스타K6' 방송 캡쳐]

곽진언[사진='슈퍼스타K6' 방송 캡쳐]



'슈스케6' 곽진언 소격동에 "곽진언은 미쳤다"…원곡과 얼마나 다르길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슈퍼스타K6' 곽진언의 '소격동'이 화제다.

지난 24일 오후 방송된 Mnet '슈퍼스타K6'에서는 TOP8이 가수 서태지의 음악으로 경합을 벌이는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참가자 곽진언은 서태지의 '소격동'을 어쿠스틱 기타와 첼로 스트링으로 편곡해 자신만의 '소격동'으로 재탄생시켰다.
곽진언은 "소격동이 제가 어린 시절 살았던 정릉동을 생각나게 했다. 그 때는 뛰어놀 줄만 알았다. 소격동을 들으니 그 때로 다시 돌아가고 싶어졌다"고 말했다.

곽진언의 무대가 끝난 후 김범수는 "곽진언은 미쳤다. 그간 말이 안 되는 무대를 해왔고 이번 무대에서 정점을 찍었다. 서태지가 아빠 미소를 짓고 있지 않을까 싶다"며 극찬했다.

윤종신도 "리메이크는 이렇게 자기 식으로 해야 한다. 팬덤이 강한 노래인데도 전혀 신경 안 쓰고 자기 식으로 통기타를 들고 노래를 불렀다. 덕분에 이 노래의 가치를 다시 깨달았다"고 평했다.

이승철 또한 "첫 마디가 나올 때 헤드폰을 벗었다. 이 노래가 끝나고 나서 소격동에 가고 싶어졌다"며 "노래가 잘 어울렸고, 선곡이 좋았다. 서태지가 곽진언씨 버전으로 리메이크 해야하지 않나 생각했다. 편곡이 너무 좋았다"고 칭찬했다.

곽진언의 노래를 들은 네티즌은 "슈퍼스타K6 곽진언, 서태지 버전보다 좋다" "슈퍼스타K6 곽진언, 서태지 뿌듯했을 듯" "슈퍼스타K6 곽진언, 곡 자체가 매력적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