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T, 아시아 대표 통신사들과 '사물인터넷' 협력 본격 나선다

최종수정 2014.10.10 09:15 기사입력 2014.10.10 09:1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KT가 아시아 주요 통신사들과 사물인터넷 사업 협력의 첫 걸음을 시작했다.

KT는 아시아 모바일 사업자 협의체인 '커넥서스' 정기총회가 열린 베트남에서 NTT 도코모 등 9개 회원사들과 함께 공동 기술 연구 및 서비스 제공을 위한 사물인터넷(IoT) 사업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MOU에는 KT를 포함해 일본 NTT 도코모, 필리핀 스마트, 싱가포르 스타허브, 홍콩 허치슨 등 9개 회원사가 모두 참여 했다.

KT는 이번 협약에서 각 회원사 전문가로 구성된 'IoT 프로젝트 그룹'을 발족했으며, IoT기술, 상품과 서비스, 사업 모델 등을 공동으로 개발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회원사의 기술력과 현지 네트워크를 활용해 국가간 경계를 뛰어넘어 아시아 지역에 IoT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박혜정 KT 마케팅부문 IMC본부장 "이번 기회를 통해 다양한 IoT 비즈니스 모델을 공동 개발해 고객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또한 아시아를 뛰어넘어 글로벌 IoT 시장 기술 성장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글로벌 사업 협력을 추진하는 커넥서스의 정기총회는 지난 6일부터 8일까지 베트남에서 진행됐다. 로밍, 미디어, 콘텐츠 등 고객가치 증대를 위한 다양한 분야의 협력 강화 방안이 모색됐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