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류길재 통일장관, 北선수단·대표단과 조우

최종수정 2014.09.18 16:22 기사입력 2014.09.18 16:22

댓글쓰기

18일 선수촌 방문…장수명 北체육성 부상 등과 인사

[아시아경제 박희준 외교·통일 선임기자]류길재 통일부 장관이 인천 아시안게임의 개막을 하루 앞둔 18일 선수촌을 방문했다가 북한 선수단과 대표단을 만났다.


통일부에 따르면, 류 장관은 이날 오전 11시30분부터 오후 1시20분까지 인천시 남동구 구월동의 아시안게임 선수촌을 찾아 국가올림픽위원회(NOC)센터와 선수 서비스센터, 지원인원 숙소 등을 둘러보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류 장관이 정부 지원단 숙소를 방문했을 때 같은 동에 있는 북한 선수단 숙소 앞에서 휴식을 취하던 엄윤철 선수 등 북한 남자 역도 선수단을 마주쳤다. 류 장관은 "좋은 성적 거두기를 기대한다"면서 악수를 했다.

류 장관이 이어 정부 지원 인원들과 점심을 함께 하기 위해 선수촌 내 식당으로가는 도중에 조선올림픽위원회(NOC) 부위원장인 장수명 북한 체육성 부상과 조우해 간단한 인사를 나누고 악수를 했다.

통일부는 류 장관과 장 부상 간에 특별한 언급은 없었다고 전했다.
류 장관은 또 식당에서 식사 중이던 윤정수 북한 남자축구 감독·선수단을 만나 인사를 했고, 식사 후 오길남 북한 축구협회 사무부총장과 여자축구 선수단도 만났다. 류 장관은 "좋은 성적 내기를 바라며 열심히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류 장관은 이어 이에리사 선수촌장을 면담한 자리에서 "노고에 감사하고 무사히대회를 치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통일부는 아시안게임 선수촌에 직원 28명을 파견해 북측 선수단 안내 등 지원 업무를 하고 있다.

박희준 외교·통일 선임기자 jacklond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