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국 학교급식 47곳 '위생불량' 적발

최종수정 2014.09.18 09:00 기사입력 2014.09.18 09: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정승)는 식중독 사고가 빈번한 개학철을 맞아 전국 학교급식 5412곳을 점검한 결과, 46곳을 적발해 각 지방자치단체에 행정처분을 의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지난달 26일부터 5일까지 교육과학기술부와 각 시도 지자체와 함께 이뤄졌다.
점검 결과 시설기준을 위반한 업체가 11곳으로 가장 많았고, 위생모 미착용 등 위생적 취급기준 위반(10곳), 유통기한 경과제품 조리·판매 목적 모관(9곳), 시설물 멸실(7곳), 표시기준 위반(5곳), 보존식 미보관(1곳), 기타(2곳) 등의 순이었다.

식약처는 또 학교급식에서 사용되는 식재료와 지하수 901건을 수거해 이 가운데 610건을 검사한 결과, 대장균이 검출된 비빔밥용 나물을 적발했다. 나머지 290건은 현재 검사가 진행 중이다.

식약처는 이번 점검 결과를 바탕으로 위반 업소에 대해선 철저한 이력관리와 함께 재발방지 교육과 식중독 예방, 진단컨설팅 등을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또 내년부터는 매년 식중독 예방을 위해 전국 학교급식에 대한 전수점검을 실시한다는 계획이다. 현재는 전국의 학교급식소 가운데 40%만 점검하고 있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원대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