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래부 이석준 차관, '브라보 리스타트' 참석…현장소통

최종수정 2014.09.18 06:00 기사입력 2014.09.18 06:00

댓글쓰기

-창업팀 중 5개 팀 창조경제타운 통해 선정…정부·기업 연계한 창업지원모델

[아시아경제 박나영 기자]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 이석준 차관은 18일 SK텔레콤 에서 주관하는 '브라보! 리스타트(BRAVO! Restart)'발표회에 참석해 올해 선정된 13개 창업팀을 격려하고 관계자들로부터 여러 의견과 애로사항을 듣는 시간을 갖는다.
'브라보! 리스타트'는 SK텔레콤에서 청·장년층의 ICT융합형 벤처 창업 지원을 위해 우수 아이디어로 선정된 팀에게 초기 창업자금을 지원하고, 창업 입주공간, 멘토링, 시제품 제작 등을 제공·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7월 1기 10개 팀을 지원했으며 올해는 총 13팀을 지원한다. 13개 팀 중 창조경제타운을 통해 선정된 5개 팀에게 성공적 창업을 지원함으로써 미래부는 정부와 기업이 연계한 새로운 창업지원모델을 창출하고 있다.

이석준 차관은 “SKT의 ‘브라보 리스타트’처럼 민간 주도의 창업지원 활동이 확산돼 기업이 앞장서고 정부가 밀어주는 창조경제 협력모델로 발전해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고부가가치를 실현 할 수 있는 창업기회가 부족해 청·장년 할 것 없이 커피 전문점, 식당, 치킨집 등 손쉬운 생계형 창업에 뛰어들고 있으나, 성공확률은 매우 낮은 실정이다. 이에 SK텔레콤은 청년 및 중·장년층에까지 ICT 융합형 벤처 창업을 지원하는 '브라보! 리스타트'를 시작하게 됐다.


박나영 기자 bohen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