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전, 11월까지 공채 200명 추가로 뽑는다

최종수정 2014.09.12 14:27 기사입력 2014.09.12 14:2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한국전력 (사장 조환익)은 오는 11월까지 대졸 수준 신입사원 공채를 통해 200명을 추가 선발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한전은 올해 상반기 공개 채용을 실시해 대졸 수준 신입사원 102명, 채용 연계형 청년 인턴 425명(대졸 수준 235명, 고졸 수준 190명), 채용 우대형 청년 인턴 755명 등 총 1282명을 선발했다.

한전의 대졸 수준 채용은 지원 시 연령, 학력, 성적 제한이 없고 장애인, 지방 인재, 본사 이전 지역 인재(광주·전남)의 경우 우대를 받을 수 있다.

이번 하반기 대졸 수준 신입 공채 지원서 접수는 한전 채용 홈페이지(http://recruit.kepco.co.kr)를 통해 22일부터 26일까지 할 수 있다.

선발 분야 및 인원, 전형 절차 등 자세한 사항은 한전 채용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김혜원 기자 kimhy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