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천아시안게임, 10개 종목 조추첨 21일 개최

최종수정 2014.08.19 16:05 기사입력 2014.08.19 16:05

댓글쓰기

2014 인천아시안게임 로고 /인천아시안게임 홈페이지 캡처

2014 인천아시안게임 로고 /인천아시안게임 홈페이지 캡처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2014 인천아시아경기대회 조직위원회가 21일 오전 8시30분부터 인천광역시 중구 하버파크호텔에서 조 추첨 행사를 연다.

축구, 농구, 배구, 핸드볼, 럭비, 세팍타크로, 수구, 카바디 등 단체·구기종목 여덟 개와 배드민턴, 체조 등 총 열 개 종목이 대상이다.

이날 행사에는 권경상 조직위원회 사무총장을 비롯해 아시아올림픽평의회(OCA)와 각국 올림픽위원회(NOC) 대표들이 참석한다. 북한 NOC 관계자도 직접 조추첨에 나설 예정이다. 한국은 종목별로 왕년의 스타들이 조추첨을 한다. 최순호(축구), 박찬숙(농구), 임오경(핸드볼), 장윤창(배구), 라경민(배드민턴), 여홍철(체조) 등이다.

이밖에 축구, 농구, 배구, 핸드볼(이상 스타스포츠)과 럭비(한스스포츠) 등 다섯 개 종목의 공식구도 전시, 소개되며 기술대표(TD) 합동회의도 열린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