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이마트, 백령도에 '공동육아 나눔터' 설립 지원

최종수정 2014.08.11 09:59 기사입력 2014.08.11 09:5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롯데하이마트 는 11일 백령도 309관제대대에서 '맘(mom)편한 공동육아나눔터' 개소식을 연다고 밝혔다.

맘(mom)편한 공동육아나눔터는 보육시설이 열악한 전방지역의 군인가족들이 마음 편히 자녀들을 돌볼 수 있도록 군관사 내 공간을 공동육아공간으로 리모델링해 주는 사업이다.
이번에 백령도에 만든 시설은 공군부대 내 첫 공동육아 나눔터로 육ㆍ해ㆍ공군을 통틀어 철원, 고성, 화천, 인제에 이은 5번째 시설이다.

롯데하이마트는 공동육아나눔터 설립과 운영에 필요한 자금을 지원하고 TV, 냉장고, 청소기, 카메라, 살균건조기 등 운영에 필요한 전자제품들을 기증해 지속적인 운영을 도울 예정이다.

롯데는 지난해 여성가족부와 업무협약을 맺고 전방지역의 열악한 보육여건을 개선하기 위해 군 관사 내에 보육시설인 '맘(mom)편한 공동육아나눔터' 설립을 지원하기로 했고, 2016년까지 총 12개소 설립을 지원할 예정이다.
'mom편한'은 롯데의 여성ㆍ육아 관련 CSR통합 브랜드다. 이번 행사에는 한병희 롯데마트 대표이사와 김희정 여성가족부 장관, 박대섭 국방부 인사복지실장 등이 참석한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