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주간추천종목]한화투자증권

최종수정 2014.08.10 12:33 기사입력 2014.08.10 12:33

댓글쓰기

기아차
-2분기 영업이익은 원·달러 환율 하락, 내수판매 감소, 모델 노후화에 따른 미국시장 인센티브 상승 등의 영향으로 전년동기대비 31.6% 하락함. 허나 이미 낮아진 기대치 대비로는 크게 하회하지 않았기 때문에 추가적인 감익에 대한 우려보다는 향후 신차사이클 도래에 따른 기대감에 집중할 때임
-올해 하반기부터 쏘렌토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신차사이클이 시작됨. 따라서 실적에 악영향을 주었던 내수판매 감소 및 인센티브 상승 등의 요인이 차츰 사라질 것으로 보임. 향후 원/달러 환율의 추가 하락 가능성 역시 낮으므로 하반기에는 실적 전망치(12M Forward EPS)가 상승추세로 전환될 전망. 단 3분기 파업 리스크가 남아있으나, 작년수준에 그칠 경우 감익 정도는 크지 않을 것으로 판단됨

POSCO
-양호한 2분기 실적을 발표한 POSCO는 하반기에도 이익이 QoQ로 증가하는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 하지만 일본 고로사들의 경우 4월 소비세 인상 영향으로 2분기 실적이 시장 컨센서스를 하회하였으며 전년 대비 감소하거나 시장 예상치를 하회하는 가이던스를 제시. POSCO의 양호한 실적은 하반기에도 빛을 발할 전망
-업황과는 별개로 적극적인 구조조정이 진행되고 있는 점 또한 긍정적. 2012년부터 신용등급 유지를 위한 재무구조 개선은 POSCO 그룹의 최우선 과제였으나 이를 위한 노력으로는 보유 주식이나 자사주 매각이 전부였음. 하지만 올해 들어 신임 권오준 회장 취임 이후 대규모 지분·계열사 매각 등 과거와는 다른 적극적인 움직임으로 회사의 ‘진정한’ 변화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는 상황

코나아이
- 중국과 미국향 금융 IC칩 수출 확대에 주목할 시점. 중국향 매출은 은행들의 채용확대로 지난해 550억원 규모에서 금년 1,000억원 이상으로 확대될 것으로 전망. 미국 역시 예상보다 빠른 시장전환을 기반으로 올해 200억원 수준까지 확대될 것으로 기대
- 모바일 보안 및 결제서비스 매출이 가시화되며 중장기 성장동력이 될 것으로 전망. NFC Eco System과 보안과 DM솔루션이 개발이 완료되어 본격적으로 마케팅을 진행할 계획으로 금년을 기점으로 내년부터 매출이 큰 폭으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
- 올해 중국 매출 확대(전체 42% 차지)와 모바일 보안 및 결제서비스 가시화는 동사의 Valuation을 Re-rating시킬 것으로 전망

대원산업
- 대원산업은 자동차용 시트를 전문적으로 제작하고 있는 기업으로 기아차를 고객사로 두고 있으며 주요 시트 생산차종은 K3, 모닝, 카니발 등 기아차 내 중소형차의 시트를 전문적으로 생산하고 있기 때문에 전방 고객사인 기아차의 소형~준중형급 자동차 생산량에 직접적인 영향을 받음
- 올해 기아차의 중국 3공장 증설이 진행(2월부터 가동)되어 K3용 시트 판매가 증가할 것으로 보이며, 시트가 비교적 많이 사용되는 신형 올 뉴 카니발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 실적 개선 폭이 전년보다 높아질 전망
- 동사는 2014년 1분기 기준 757억원의 순현금을 보유하고 있어 재무적 안정성이 높고, 2014년 추정 실적 기준 EV/EBITDA는 2.1배, P/E 7.8배 수준으로 저평가를 보이고 있음
이현우 기자 knos8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