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은평구 청소특별기동반, 상습 무단투기지역 지킨다

최종수정 2014.08.07 09:13 기사입력 2014.08.07 09:1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은평구(구청장 김우영)가 여름철 주택가 골목길의 고질적인 청소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청소특별기동반 5개반을 운영한다.

구는 상습무단투기 구역에 경고문을 부착, 지속적으로 주민홍보에도 힘쓰고 있으나 개선이 쉽지 않아 여름철 악취와 해충들로 주민들에게 큰 불편을 주고 있었다.
이에 따라 구는 상습적인 무단투기로 환경이 좋지 않은 골목길, 전신주, 길모퉁이 등 178개소를 특별정비구역으로 지정해 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고 있다.
청소특별기동반

청소특별기동반

썝蹂몃낫湲 븘씠肄

청소특별기동반은 3명 1개조로 구성, 매일 특별정비구역을 순회 정비하고 있으며, 청소대행업체 3개사에서도 순회기동반을 운영, 쓰레기 수거 후 잔재물을 신속히 처리, 쾌적한 골목환경 조성에 노력하고 있다.

김영팔 청소행정과장은 “앞으로도 쾌적한 생활환경을 위해 청소취약지역에 대해 지속적으로 특별관리 하겠으며 생활쓰레기는 꼭 규격봉투에 담아 정해진 날짜와 시간에 맞춰 내 집· 내 점포 앞에 배출, 주실 것을 구민 여러분에게 부탁한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