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노량진역 감전사고 20대 대학생 사망…목격자도 실신 "처참한 현장에 놀라"

최종수정 2014.05.23 15:35 기사입력 2014.05.23 15:35

댓글쓰기

▲노량진역 감전사고. 20대 남성이 화물차 지붕에 올라갔다가 감전으로 사망했다.(사진:JTBC 보도화면 캡처)

▲노량진역 감전사고. 20대 남성이 화물차 지붕에 올라갔다가 감전으로 사망했다.(사진:JTBC 보도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노량진역 감전사고 20대 남성 사망…목격자 실신 "처참한 현장에 놀라"

노량진역에서 20대 남성이 감전사고로 사망해 충격을 주고 있다.
22일 지하철 1호선 노량진역에 정차한 화물 운반 열차에 20대 남성이 올라갔다가 감전돼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20분쯤 동인천 방향 1호선 노량진역에서 시멘트 운반 화물차가 멈춘 사이 대학생 김모(21)씨가 열차 위로 올라갔다 고압선에 감전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코레일은 공식 트위터에 "이날 오후 8시30분쯤 노량진역에 정차 중이던 화물열차에서 감전사고가 발생해 KTX 및 일반열차, 전동열차는 정상 운행 중에 있으며 일부 급행 전동열차가 통과 운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사고 장면을 목격한 한 20대 여성은 쇼크를 받아 실신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또 다른 목격자는 "큰 폭발음이 나면서 불꽃이 튀었다"고 전했다.

현재 경찰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밝히기 위해 현장 감식을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노량진역 감전사고을 접한 네티즌은 "노량진역 감전사고, 요새 왜 이렇게 사고가 많지" "노량진역 감전사고, 거긴 왜 올라간거야" "노량진역 감전사고, 안타깝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